메뉴 건너뛰기

건강과생활

찬바람 불고, 대기 건조시 이 질환 발병..관리 철저히

이승구 입력 2021. 11. 19. 12:28

 

 

안구건조증, 눈물 분비 줄거나 정상보다 빨리 증발하는 질환
PC·스마트폰 등 잦은 전자기기 사용..대기오염 등으로 유발
'인공눈물 점안' 통해 임시방편으로 때우거나 방치가 대부분
치료 제대로 안하면 만성 결막염·안검염 등 악화돼 주의해야

안구건조증. 게티이미지뱅크
 
안구건조증은 안구를 촉촉이 보호해야 할 눈물의 양이 감소하거나 질이 저하되면서 발생한다. 이로 인해 안구의 건조감, 작열감, 흐려 보임 등 증상이 나타난다. 

특히 대기가 건조해지면 안구건조증으로 고통받는 사람들이 많아진다. 게다가 현대인들은 대기오염에 노출되거나 난방 등으로 건조한 환경이 잦은 데다 PC와 스마트폰, 태블릿 등 전자기기를 사용해 안구건조증 환자가 나날이 늘어가는 추세다. 

19일 의료계에 따르면 안구건조증은 우리 눈의 눈물 분비가 줄어들거나 정상보다 빨리 증발하는 증상을 말한다. 

눈물은 울 때만 나오는 것이 아니라 적은 양이나마 항상 분비돼 눈 표면을 적시면서 눈을 보호하는 보호막 작용을 한다. 또 눈을 깜박일 때 눈꺼풀과 눈 표면 사이의 마찰력을 감소시키는 윤활유 작용도 한다. 하지만 안구건조증에 걸리면 이러한 눈물의 기능이 저하된다. 

하지만 인공눈물 점안을 통해 안구건조증 증상을 잠깐은 완화시킬 수 있지만, 궁극적으로 완치를 할 수는 없다. 

특히 안구건조증은 나이가 들면서 눈물의 분비량이 줄어들면서 증상이 악화된다. 특히 여성의 경우에는 갱년기 변화에 의한 호르몬 변화까지 가중돼 그 정도가 더 심해진다. 또 눈꺼풀에 염증(안검염)이 있거나 눈을 제대로 못 감는 경우에도 생기고, 안약을 함부로 사용하거나 혈압, 감기약, 우울 신경증 약 등을 복용하는 경우에도 잘 생긴다. 

더 큰 문제는 안구건조증을 앓는 대부분의 환자는 이를 대수롭지 않게 생각하는 경향이 많다.

그래서 이를 완치하려고 노력하기보다는 대개 인공눈물이나 인공누액 등을 이용해 눈이 건조해지는 증상과 통증을 넘기는 정도로 대응한다. 

이렇듯 안구건조증을 방치하면 만성 결막염이나 안검염 증상 등을 일으킬 수 있기 때문에 적절히 관리해줘야 한다. 

결막염은 결막이 충혈돼 눈곱이 끼고, 눈꺼풀의 안쪽에 여포가 생기며, 가려움과 이물감이 느껴지는 눈병이다. 안검염은 눈꺼풀 가장자리와 속눈썹 부위에 있는 기름샘이 노폐물과 세균에 막혀 배출되지 못해 염증이 생기는 증상을 일컫는다. 

안구건조증을 개선하려면 실내온도를 낮추고, 가습기를 사용해 습도를 적절하게 유지해야 한다. 외출 시에는 보호용 안경을 착용함으로써 미세먼지 등이 포함된 센 바람이 눈에 직접 접촉되지 않도록 한다. 

안구건조증 예방을 위해서는 전자기기의 사용 시간을 최소화해야 한다. 30분 이내로 사용하는 것이 좋고, 1시간 이상이 될 경우 적어도 10~15분간 휴식을 취하는 것이 좋다. 

TV나 모니터 또는 스마트폰 화면의 높이를 정 자세로 앉아 정면을 바라볼 때의 눈높이 정도로 유지해야 하며 눈을 자주 깜박이는 것이 도움이 된다. 화면의 밝기는 너무 밝지 않게 조절하고, 화면과의 거리는 40~50cm 정도를 유지하도록 한다.

이승구 온라인 뉴스 기자 lee_owl@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출처:   https://news.v.daum.net/v/20211119122808372

조회 수 :
94
등록일 :
2021.11.22
07:40:59
엮인글 :
게시글 주소 :
http://www.hfire.or.kr/309706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2239 트고 갈라진 입술, 촉촉하게 만드는 법 6 new 불씨 6 2021-12-04
트고 갈라진 입술, 촉촉하게 만드는 법 6 이용재 입력 2021. 12. 03. 17:31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춥고 건조한 겨울에는 입술이 트고 갈라지기 쉽다. 정도가 심한 사람은 웃기만 해도 입술이 터지며 피가 나오기도 한다. 입술은 몸의 어떤 부위보다 얇고 ...  
2238 [제약] ○○이 건강해야 노년이 행복하다 정답은 바로 혈관 불씨 15 2021-12-03
[제약] ○○이 건강해야 노년이 행복하다 정답은 바로 혈관 한재범 입력 2021. 12. 01. 04:06     혈관과 관련된 질환만 100가지 치매도 심근경색도 뇌졸중도 혈관 손상과 밀접한 관계 있어 평소에 유산소 운동 많이 하고 기름지게 먹는 식습관 피해야 불포화지...  
2237 일기 쓰기, '좌뇌' 자극에 도움.. '우뇌'에는? 불씨 61 2021-12-02
일기 쓰기, '좌뇌' 자극에 도움.. '우뇌'에는? 전종보 헬스조선 기자 입력 2021. 11. 30. 07:30     주기적인 일기 쓰기는 언어·계산을 담당하는 좌뇌 발달에 도움이 된다./사진=게티이미지뱅크 나이가 들수록 다양한 활동을 통해 뇌를 자극해줄 필요가 있다. ...  
2236 눈 건강 해치는 흔한 실수 13 불씨 37 2021-12-01
눈 건강 해치는 흔한 실수 13 이보현 입력 2021. 11. 27. 15:01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눈 건강이 중요하다는 것을 모르는 사람은 없을 것이다. 그럼에도 많은 사람들이 무심코 눈에 안 좋은 행동이나 실수를 되풀이 한다. 미국 건강 미디어 '웹엠디'에서 ...  
2235 '깜짝 추위' 속 건강 사수 비법.. '이 곳' 온도 높여야 불씨 43 2021-11-30
'깜짝 추위' 속 건강 사수 비법.. '이 곳' 온도 높여야 이슬비 헬스조선 기자 입력 2021. 11. 25. 08:30     척추 온도를 높이면 추운 날에도 부상 위험을 효과적으로 줄일 수 있다./사진=게티이미지뱅크 지난 월요일 이후 갑자기 기온이 뚝 떨어졌다. 이럴 때...  
2234 노화를 재촉하는 음식 5 불씨 52 2021-11-29
노화를 재촉하는 음식 5 이용재 입력 2021. 11. 24. 16:01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나쁜 습관을 가진 사람은 빨리 늙는다. 담배는 끊고 햇볕 노출은 줄일 것. 소파에 늘어져 하루를 보내는 대신 하루 30분 이상 밖에서 걷는 게 좋다. 노화를 재촉하는 음식...  
2233 '이 자세' 자주하면, 빨리 늙는다 불씨 62 2021-11-28
'이 자세' 자주하면, 빨리 늙는다 이해나 헬스조선 기자 입력 2021. 11. 24. 08:00 수정 2021. 11. 24. 09:10     양반다리 자세를 자주 하면 체내 노화를 앞당기는 활성산소가 많이 생성된다./사진=클립아트코리아 특정 자세가 '노화'를 앞당길 수 있어 주의...  
2232 '장(腸)' 건강하면 면역력 쑥↑.. 장 지키는 습관은? 불씨 70 2021-11-27
'장(腸)' 건강하면 면역력 쑥↑.. 장 지키는 습관은? 이슬비 헬스조선 기자 입력 2021. 11. 26. 08:30     장에는 면역세포의 70~80%가 분포한다. 면역력을 높이려면 평소 장 건강을 지키는 생활습관과 운동을 하는 것이 좋다./사진=클립아트코리아 장이 건강해...  
2231 [헬스 에디터 김철중의 건강 노트] 장수를 위해.. 여러가지 색깔 음식 챙겨먹자 불씨 79 2021-11-26
[헬스 에디터 김철중의 건강 노트] 장수를 위해.. 여러가지 색깔 음식 챙겨먹자 김철중 의학전문기자 입력 2021. 11. 25. 03:00     건강 관리에 대한 관심이 늘면서 많은 이가 비타민, 칼슘제, 아미노산, 홍삼정, 오메가3, 프로바이오틱스, 소팔메토 등 다양...  
2230 [헬스S] 추운데 겨울철 운동은 어떻게? 불씨 89 2021-11-25
[헬스S] 추운데 겨울철 운동은 어떻게? 김윤섭 기자 입력 2021. 11. 24. 05:27     날씨가 점점 추워지면서 겨울철 운동방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사진=이미지투데이 날씨가 점점 추워지면서 본격적인 겨울을 맞이하고 있다. 겨울에는 추운 날씨 때문...  
2229 [건강] 입, 바이러스의 입구..구강 건강 챙기세요 불씨 93 2021-11-24
[건강] 입, 바이러스의 입구..구강 건강 챙기세요 이상민 입력 2021. 11. 17. 04:06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구강은 세균과 바이러스가 유입될 수 있는 주된 통로로 구강 위생 관리가 소홀할 경우 구강질환은 물론 세균과 바이러스에 감염돼 각종 질...  
2228 식사 전 '심호흡 12초', 최고의 소화제! 불씨 93 2021-11-23
식사 전 '심호흡 12초', 최고의 소화제! 이용재 입력 2021. 11. 22. 16:31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심호흡으로 스트레스와 만성 호흡기 질환을 다스릴 수 있다는 연구는 많다. 소화에도 도움이 될까? 미국 건강 매체 '베리웰헬스'가 최근 틱톡 등 SNS(사회...  
» 찬바람 불고, 대기 건조시 이 질환 발병..관리 철저히 불씨 94 2021-11-22
찬바람 불고, 대기 건조시 이 질환 발병..관리 철저히 이승구 입력 2021. 11. 19. 12:28     안구건조증, 눈물 분비 줄거나 정상보다 빨리 증발하는 질환 PC·스마트폰 등 잦은 전자기기 사용..대기오염 등으로 유발 '인공눈물 점안' 통해 임시방편으로 때우거...  
2226 버려야 할 나쁜 식습관 7가지 불씨 93 2021-11-21
버려야 할 나쁜 식습관 7가지 권순일 입력 2021. 11. 20. 11:06     [사진=클립아트코리아] 식습관은 음식을 취하거나 먹는 과정에서 저절로 익혀진 행동 방식을 말한다. 이런 식습관이 좋아야 건강을 지킬 수 있다. 건강한 식습관으로는 △충분한 수분 섭취 △...  
2225 겨울동안 건강 지키는데 좋은 과일 8 불씨 95 2021-11-20
겨울동안 건강 지키는데 좋은 과일 8 권순일 입력 2021. 11. 18. 07:06     [사진=클립아트코리아] 겨울에는 감기를 비롯해 호흡기 질환이 기승을 부린다. 특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겨울에 더 유행하는 경향이 있기 때문에 건강관리에 각...  
2224 '꼬부랑' 노인 되기 전 반드시 키워야 하는 근육은? 불씨 92 2021-11-19
'꼬부랑' 노인 되기 전 반드시 키워야 하는 근육은? 한희준 헬스조선 기자 입력 2021. 11. 18. 06:00     클립아트코리아 노년기에도 허리를 꼿꼿하게 세우고 다니고 싶다면 '항중력근'을 키워야 한다. 항중력근은 '중력에 대항하는 근육'이라는 뜻이다. 몸을 ...  
2223 이번 겨울 잘 보내기..챙겨야 할 영양식품 5 불씨 93 2021-11-18
이번 겨울 잘 보내기..챙겨야 할 영양식품 5 권순일 입력 2021. 11. 17. 08:06       [사진=클립아트코리아] 어둡고 추운 겨울이 시작되는 시기다. 여기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계속되고 있어 이번 겨울을 건강하게 보내려면 단단한 각오와...  
2222 '빨리 늙게' 하는 일상 속 생활습관 7가지 불씨 94 2021-11-17
'빨리 늙게' 하는 일상 속 생활습관 7가지 김용 입력 2021. 11. 12. 09:01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노화는 인간의 숙명이다. 늙는 것을 막을 수는 없지만 늦출 수는 있다. 일상생활 속 습관이 매우 중요하다. 술, 담배를 즐기고 스트레스, 과식이 이어지면 ...  
2221 면역력 사흘 만에 끌어올리는 법 불씨 93 2021-11-16
면역력 사흘 만에 끌어올리는 법 이용재 입력 2021. 11. 12. 14:01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코로나 19가 여전한 가운데 독감 시즌까지 겹쳤다. 면역력이란 말에 솔깃해진다. 그러나 왕도는 없다. 백신을 맞고, 마스크를 쓰고, 손을 잘 씻으며, 거리 두기를 ...  
2220 '운동이 필요하다'는 몸의 경고 신호 7 불씨 95 2021-11-15
'운동이 필요하다'는 몸의 경고 신호 7 김용 입력 2021. 11. 13. 11:49     [사진=클립아트코리아] 운동의 필요성은 본인이 가장 잘 안다. 늘 "운동 해야지..." 생각하면서도 그냥 앉거나 누워버린다. 평소 걷기, 자전거타기, 등산, 수영 등 유산소운동과 아령...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