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건강과생활

본격 장마..건강 좀 먹는 습기 잡아라

권대익 입력 2020.06.24. 09:25 댓글 0
음성 기사 듣기
 
번역 설정
 
글씨크기 조절하기
 
인쇄하기 새창열림

실내 습도 60% 이내 유지해야 관절염ㆍ천식ㆍ각결막염 조심

본격적으로 장마가 시작되는 24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 네거리에서 시민들이 우산을 쓰고 출근하고 있다. 뉴시스

본격적인 장마다. 세균과 곰팡이가 기승을 부리기 딱 좋은 시기다. 콜레라ㆍ장티푸스ㆍ이질 등 수인성 전염병과 식중독, 각종 피부질환, 호흡기 알레르기 질환을 조심해야 한다.

장마철에는 기온과 습도가 높아 세균이 번식하기 알맞다. 장마로 인해 습도가 70%를 넘으면 7만2,000종에 이르는 곰팡이가 활발히 번식하기에 에어컨ㆍ선풍기 등으로 습기를 자주 제거해 습도를 60% 이내로 유지하도록 힘써야 한다.

음식은 되도록 끓여서 냉장고에 보관하고, 먹을 때도 다시 한 번 끓여 먹어야 한다. 조리할 때 손 씻기 등을 철저히 해야 한다. 고온 다습하면 실온에 둔 음식에서 세균이 급격히 증식하므로 남은 음식은 먹을 만큼만 나눠 담아 냉장 또는 냉동 보관해야 한다.

하루 두 시간 이상 창문을 열어 두는 등 환기도 자주 하는 것이 좋다. 전용 제습기를 사용하거나 에어컨 제습 기능을 이용하면 도움이 된다.

소화기장애의 원인이 되는 푸른곰팡이균, 암색선균, 누룩곰팡이균 등을 없애기 위해 도마나 행주를 햇빛이 날 때마다 일광소독을 하면 좋다.

에어컨은 1~2주에 한 번 필터를 세척한 뒤 잘 말려 사용해야 한다. 곰팡이나 세균을 없애는 에어컨 필터 전용 세정제나 스프레이도 있다.

김수영 을지대병원 직업환경의학과 교수는 “매우 미세한 곰팡이 포자는 호흡기로 흡입되면 기관지염ㆍ알레르기ㆍ천식 등의 원인이 된다”며 “포자는 어린이 기관지를 자극해 잔기침을 일으킬 수 있고, 면역력이 떨어진 당뇨병 환자, 장기 이식 환자에게 만성 축농증을 일으킬 수 있다”고 했다.

장마철에는 얇은 이불을 덮는 것이 좋다. 두꺼운 이불일수록 습기를 많이 흡수해 눅눅해지기 때문이다. 눅눅한 곳이나 곰팡이가 핀 곳에 자외선 등을 15분 정도 켜놓으면 살균할 수 있다. 장시간 눈에 직접 노출하면 백내장으로 이어질 위험이 있어 주의해야 한다.

벽지가 눅눅해지면 마른 걸레로 닦고 헤어드라이어로 말린 뒤 습기제거제를 뿌리거나 락스나 유성 페인트를 살짝 바르면 좋다. 곰팡이가 피었다면 마른 걸레에 식초를 묻혀 닦아 주면 된다. 그래도 잘 없어지지 않으면 헤어드라이어로 말린 뒤 브러시, 칫솔, 결이 고운 샌드페이퍼 등으로 긁어낸다.

베란다ㆍ욕실 등의 타일에 생긴 곰팡이는 가볍게 솔로 문질러 털어 준 후 분무기에 락스를 넣고 물을 조금 섞은 후 뿌리면 깨끗이 제거된다. 하지만 화학 약품 특유의 독성이 있기 때문에 작업 후 2~3시간 정도 창문을 활짝 열고 환기해야 한다.

이밖에 장마철만 되면 뼈마디가 쑤시고 아프다”고 호소하는 사람이 많아진다. 명확한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지만 류마티스관절염뿐만 아니라 관절에 퇴행성 변화가 생기는 골관절염, 전신 관절통과 근육통을 호소하는 섬유근육통 환자에게 나타나는 공통된 현상이다.

이 때문에 평소 운동을 잘하던 관절염 환자가 장마철에는 비가 오랫동안 내리는 데다 통증도 심해져 운동을 중단하기 쉽다. 하지만 운동을 멈추면 근육이 위축되고 약해져 관절을 보호하지 못한다.

따라서 증상이 더 심해지기에 관절에 좋은 운동을 하는 게 좋다. 관절염은 장기적으로 약물보다 운동 치료 효과가 더 좋기 때문이다. 관절염에 좋은 운동으로는 수영ㆍ스트레칭ㆍ저속 자전거 타기ㆍ요가 등이다. 모두 실내운동으로 장마철에도 충분히 할 수 있다.

장마철에는 천식, 알레르기성 비염 등도 악화된다. 알레르기 질환의 주원인인 집먼지진드기가 기승을 부리기 때문이다. 집먼지진드기를 줄이려면 진공청소기로 청소하고, 침구ㆍ옷ㆍ커튼 등을 세탁할 때 뜨거운 물에 삶아야 한다. 기관지천식을 앓고 있다면 곰팡이 알레르기 반응으로 발작을 일으킬 수도 있기에 아침ㆍ저녁으로 한 번씩 흡입기로 기관지확장제나 부신피질호르몬제를 흡인하는 게 좋다.

유행성 각결막염과 급성 출혈성 결막염(아폴로눈병) 등 전염성이 매우 강한 바이러스성 눈병도 조심해야 한다. 유행성 각결막염은 심한 이물감과 충혈 분비물 통증이 있고, 눈부심, 귀 뒤쪽 림프절이 붓기도 한다.

오한이나 미열ㆍ근육통 등 감기 증상을 호소하기도 한다. 증상은 3~4주 정도 지속되며 염증이 각막으로 퍼지면 각막 상피가 벗겨지면서 심한 통증으로 눈을 뜰 수 없을 정도다. 적절한 치료를 받지 않으면 시력이 떨어질 수 있다. 발병 3주 정도까지 전염된다. 급성 출혈성 결막염은 잠복기가 1~2일로 짧고 감염속도가 빠르며 심한 결막 출혈 증상을 동반한다.

권대익 의학전문기자 dkwon@hankookilbo.com

 

 

 

 

 

 

 

 

 

 

 

 

 

 

 

 

 

 

 

 

 

 

 

 

 

 

 

 

 

 

 

 

 

 

 

 

 

 

 

 

 

 

 

 

 

 

 

 

 

 

 

 

 

 

 

 

 

 

 

 

 

 

 

 

 

 

 

 

 

 

 

 

 

 

 

 

 

 

 

 

 

 

 

 

 

 

 

 

 

 

 

 

 

 

 

 

 

 

 

 

 

 

 

 

 

 

 

 

 

 

 

 

 

 

 

 

 

 

 

 

 

 

 

 

 

 

 

 

 

 

 

출처:   https://news.v.daum.net/v/20200624092541727

조회 수 :
91
등록일 :
2020.06.25
08:33:34
엮인글 :
게시글 주소 :
http://www.hfire.or.kr/179063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1719 집안 배터리에 수은 중독..놔뒀다간 큰병 될 생활 유해물질 new 불씨 5 2020-07-05
집안 배터리에 수은 중독..놔뒀다간 큰병 될 생활 유해물질   백민정 입력 2020.07.04. 08:01 수정 2020.07.04. 15:22 댓글 5개 번역 설정   공유   글씨크기 조절하기   인쇄하기 새창열림 서울 노원구 신장근 주무관이 수질검사를 위해 상계약수터에서 약수...  
1718 [이지현의 생생헬스] 100세 시대 건강한 노년 보내기 불씨 14 2020-07-04
[이지현의 생생헬스] 100세 시대 건강한 노년 보내기   이지현 입력 2020.07.03. 13:52 수정 2020.07.04. 01:57 댓글 1개 음성 기사 듣기   번역 설정   공유   글씨크기 조절하기   인쇄하기 새창열림 '건강가화만사성'에 달렸다 노쇠 예방수칙 7가지 건강한 ...  
1717 손 씻는 법은 아는데..제대로 말리는 방법은? 불씨 24 2020-07-03
손 씻는 법은 아는데..제대로 말리는 방법은?   문세영 입력 2020.07.02. 17:58 수정 2020.07.02. 18:02 댓글 0개 자동요약   음성 기사 듣기   번역 설정   공유   글씨크기 조절하기   인쇄하기 새창열림 [사진=Roxiller/gettyimagesbank] 감염병을 예방하는...  
1716 "폐가 깨끗해야 편도선 튼튼..세균·바이러스 침입 막아줘" 불씨 35 2020-07-02
"폐가 깨끗해야 편도선 튼튼..세균·바이러스 침입 막아줘"   박효순 기자 입력 2020.06.30. 22:12  번역 설정   공유   글씨크기 조절하기   인쇄하기 새창열림 인터뷰 - 서효석 편강한의원장 [경향신문] 오장의 중심 폐 아프면 ‘만병’ 생겨 편도선서 나온 건...  
1715 당신 지갑이 더 얇아진다, 7월부터 불씨 43 2020-07-01
당신 지갑이 더 얇아진다, 7월부터 기사입력 2020.06.23. 오후 5:08 최종수정 2020.06.23. 오후 5:26 이통3사-경찰청, ‘모바일 운전면허 확인’제공 편의점 성인인증·면허증갱신 때 “실물면허증 대체”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이동통신3사와 경찰청은 ‘패스(P...  
1714 장마철 우울감 떨치는 '4가지' 꿀팁 불씨 52 2020-06-30
장마철 우울감 떨치는 '4가지' 꿀팁 이해나 헬스조선 기자 입력 2020.06.29. 08:00 수정 2020.06.29. 09:28 댓글 3개 음성 기사 듣기   번역 설정   공유   글씨크기 조절하기   인쇄하기 새창열림 우울감을 떨치려면 따뜻한 물로 샤워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  
1713 [오늘부터 달린다] 심장은 달릴수록 강해진다 불씨 61 2020-06-29
[오늘부터 달린다] 심장은 달릴수록 강해진다 입력 2020.06.25. 15:45 댓글 0개 번역 설정   공유   글씨크기 조절하기   인쇄하기 새창열림 우리 몸이 건강한지 약한지를 판단하는 가장 확실한 지표는 바로 심장과 폐 기능이다. 심장은 머리부터 발끝까지 강...  
1712 '물 잘 마시는 법' 아시나요 불씨 71 2020-06-28
'물 잘 마시는 법' 아시나요 헬스경향 강태우 기자 입력 2020.06.25. 13:05 댓글 1개 번역 설정   공유   글씨크기 조절하기   인쇄하기 새창열림 [경향신문] 음식으로도 수분 충전 ‘하루 물 2ℓ ’ 집착 필요없어 적은 양 천천히 삼켜야 물이 아닌 음식으로도 ...  
1711 수분 부족하면 생기는 뜻밖의 증상 5 불씨 82 2020-06-27
수분 부족하면 생기는 뜻밖의 증상 5 이용재 입력 2020.06.26. 11:39 댓글 8개 자동요약   음성 기사 듣기   번역 설정   공유   글씨크기 조절하기   인쇄하기 새창열림 [사진=Wavebreakmedia/gettyimagebank] 여름에는 수분이 부족하기 쉽다. 땀을 많이 흘...  
1710 수명을 단축시키는 행동적 요인 10(연구) 불씨 91 2020-06-26
수명을 단축시키는 행동적 요인 10(연구) 권순일 입력 2020.06.25. 07:48 댓글 1개 자동요약   음성 기사 듣기   번역 설정   공유   글씨크기 조절하기   인쇄하기 새창열림 [사진=fizkes/gettyimagesbank] 평균 수명을 다하지 못하고 조기 사망하게 하는 사...  
» 본격 장마..건강 좀 먹는 습기 잡아라 불씨 91 2020-06-25
본격 장마..건강 좀 먹는 습기 잡아라 권대익 입력 2020.06.24. 09:25 댓글 0개 음성 기사 듣기   번역 설정   공유   글씨크기 조절하기   인쇄하기 새창열림 실내 습도 60% 이내 유지해야 관절염ㆍ천식ㆍ각결막염 조심 본격적으로 장마가 시작되는 24일 서...  
1708 "루테인 10년 먹어야 중기 이상 노인성 황반변성에 24% 효과" 불씨 93 2020-06-24
"루테인 10년 먹어야 중기 이상 노인성 황반변성에 24% 효과" 권대익 입력 2020.06.23. 05:00 수정 2020.06.23. 06:43 댓글 0개 음성 기사 듣기   번역 설정   공유   글씨크기 조절하기   인쇄하기 새창열림 고형준 세브란스병원 안과 교수 인터뷰 고형준 세...  
1707 [오늘의 건강] 활기차게 하루를 시작하는 방법 불씨 99 2020-06-23
[오늘의 건강] 활기차게 하루를 시작하는 방법 이지원 입력 2020.06.22. 08:14 댓글 0개 자동요약   음성 기사 듣기   번역 설정   공유   글씨크기 조절하기   인쇄하기 새창열림 [사진=AntonioGuillem/gettyimagebank] 전국이 매우 덥겠다. 대부분 내륙지역...  
1706 나이 들수록 빠지는 근육.. '콜라겐'으로 방어해볼까 불씨 97 2020-06-22
나이 들수록 빠지는 근육.. '콜라겐'으로 방어해볼까 유대형 헬스조선 기자 입력 2019.09.18. 09:50 댓글 1개 자동요약   음성 기사 듣기   번역 설정   공유   글씨크기 조절하기   인쇄하기 새창열림 꾸준히 운동하고 단백질 챙겨야 근육 지켜 흡수 빠른 '...  
1705 운동 왜 하냐고?..400만명 조기사망 예방(연구) 불씨 94 2020-06-21
운동 왜 하냐고?..400만명 조기사망 예방(연구) 권순일 입력 2020.06.20. 11:05 댓글 0개 자동요약   음성 기사 듣기   번역 설정   공유   글씨크기 조절하기   인쇄하기 새창열림 [사진=last19/gettyimagesbank] 운동을 하면 전 세계적으로 매년 거의 400만...  
1704 관절 건강하게 유지하는 방법 4 불씨 97 2020-06-20
관절 건강하게 유지하는 방법 4 권순일 입력 2020.06.19. 09:01 댓글 0개 자동요약   음성 기사 듣기   번역 설정   공유   글씨크기 조절하기   인쇄하기 새창열림 [사진=fizkes/gettyimagesbank] 관절은 뼈와 뼈가 연결되는 부분을 말한다. 그러나 운동학적...  
1703 건강한 여름 보내기 위한 폭염대비 건강수칙 불씨 93 2020-06-19
건강한 여름 보내기 위한 폭염대비 건강수칙 입력 2020.06.17. 18:05 수정 2020.06.18. 10:05 댓글 0개 자동요약   음성 기사 듣기   번역 설정   공유   글씨크기 조절하기   인쇄하기 새창열림 초여름 무더위가 시작되어 건강하고 안전한 여름을 보내기 위...  
1702 장이 건강해지는 방법 5 불씨 93 2020-06-18
장이 건강해지는 방법 5 이용재 입력 2019.09.23. 13:51 댓글 0개 자동요약   음성 기사 듣기   번역 설정   공유   글씨크기 조절하기   인쇄하기 새창열림 [사진=metamorworks/shutterstock] 장이 건강해야 매일이 편안하다. 어떻게 해야 할까? 영국 일간 '...  
1701 몸속도 청소해야…염증 줄이는 식사요령은? 불씨 94 2020-06-17
몸속도 청소해야…염증 줄이는 식사요령은? 문세영 기자입력 2020년 5월 15일 10:39조회수: 9,543     [사진=marilyna/gettyimagesbank]   만성 염증은 몸속 이곳저곳을 돌며 질병을 일으킨다. 염증이 발생하는 덴 식습관이 큰 영향을 미친다. 건강한 식사로 ...  
1700 아침 '기지개'가 주는 건강 효과, 이렇게 많다고? 불씨 95 2020-06-16
아침 '기지개'가 주는 건강 효과, 이렇게 많다고? 전혜영 헬스조선 기자 입력 2020.06.14. 08:00   아침마다 기지개를 켜면 잠에서 잘 깨고, 밤사이 굳은 근육도 풀어준다./사진=클립아트코리아 아침마다 피로감에 일어나기 어렵다면, 몸을 쭉 펴는 기지개를 ...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