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건강과생활

행복 100세 프로젝트

입력 2019.07.05. 03:06

 

[조선일보 100년, 3대 건강 캠페인]

 

2025년이면 65세 이상 인구가 20%를 넘어선다. 늘어난 고령자가 요양원에 누워, 병원 신세만 진다면 우리 사회는 어떻게 될까. 조선일보는 2020년 창간 100주년을 맞아 움직이는 고령사회, 활력 있는 대한민국을 위한 건강 장수 캠페인 '행복 100세 프로젝트'를 시작한다.


 
지난달 29일 서울 종로노인종합복지관에서 ‘근육이 연금보다 강하다’ 캠페인 참가자들이 황영조(앞줄 왼쪽)씨와 방송인 현영(가운데)씨의 동작을 따라 배우고 있다. /남강호 기자

 

① 근육이 연금보다 강하다

초고령사회를 받치는 힘은 근육에서 나온다. 활기찬 인생을 위한 근육 저축 '근육이 연금보다 강하다' 국민 캠페인을 벌인다. 조선일보와 의료봉사단체 스포츠닥터스가 전국 곳곳을 찾아가 근육량을 측정해 근육 통장을 만들어 주고, 근육 운동법도 알려준다.

② 80세에도 건강한 치아 20개

인생 후반은 씹는 힘으로 버텨야 한다. 멀리 있는 열 자식보다 치아 스무 개가 효자다. 여든 살까지 치아 스무 개를 지켜 영양도 충분히 섭취하고 씹는 즐거움도 맛보도록 '8020' 캠페인을 펼치고, 치과 검진도 지원한다.

③ 마지막 삶까지 내 집에서

선진국일수록 시설 대신 집에서 삶을 마무리하는 사람이 많다. 정든 동네, 살던 집에서 익숙한 가게에 드나들며 가족과 함께 나이 먹어야 행복하다. 더 많은 사람이 마지막까지 집에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보건복지부와 함께 의료 서비스와 돌봄 인프라를 확충하는 캠페인을 펼친다.

 

 

출처: https://news.v.daum.net/v/20190705030652477

조회 수 :
66
등록일 :
2019.07.10
07:54:27
엮인글 :
게시글 주소 :
http://www.hfire.or.kr/176268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1370 고기도 좀 먹고..뇌 건강에 좋은 식습관 4 new 불씨 9 2019-07-16
고기도 좀 먹고..뇌 건강에 좋은 식습관 4 권순일 입력 2019.07.15. 09:05 [사진=Syda Productions/shutterstock]     오늘날 건강을 위한 식습관은 엄격한 채식주의에서부터 저지방이나 저탄수화물 식사 등 다양하다. 개별적인 장점은 제쳐놓고, 이들에 공통...  
1369 잠들기 30분 전, 물 한 잔 마시면 일어나는 변화 불씨 19 2019-07-15
잠들기 30분 전, 물 한 잔 마시면 일어나는 변화 한희준 헬스조선 기자 입력 2019.07.11. 17:56 클립아트코리아     자다가 소변을 보는 야뇨증이 있는 경우가 아니라면 잠들기 한 시간~30분 전 쯤에 물 한 잔을 마셔보자.   잠을 자는 동안에는 우리도 모르는...  
1368 오래 앉아 있기 VS 서 있기..건강에 미치는 영향 불씨 26 2019-07-14
오래 앉아 있기 VS 서 있기..건강에 미치는 영향 권순일 입력 2019.07.13. 15:05 [사진=Elnur/shutterstock]     어떤 자세든지 오랜 시간을 같은 자세로 있다 보면 신체에 탈이 나기 마련이다. 그렇다면 오래 앉아있는 것과 오래 서 있는 것은 건강에 어떤 영...  
1367 설탕 든 음료, 발암 위험 높인다 (연구) 불씨 34 2019-07-13
설탕 든 음료, 발암 위험 높인다 (연구) 문세영 입력 2019.07.11. 17:27 [사진=Grzejnik/shutterstock]     과일 주스를 포함해 설탕이 들어 있는 음료를 많이 마시는 사람은 암에 걸릴 위험이 크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프랑스 소르본 대학교 연구진은 평...  
1366 밥 먹을 때, 물 마시는 게 좋을까? 마시지 말아야 할까? 불씨 44 2019-07-12
밥 먹을 때, 물 마시는 게 좋을까? 마시지 말아야 할까? 한희준 헬스조선 기자 입력 2019.07.08. 16:26   클립아트코리아   물은 많이 먹어야 할 때가 있고, 적게 마셔야 할 때도 있다. 올바른 물 섭취 방법을 알아보자.   ◇설사한다면 설사를 하면 수분을 잃...  
1365 스마트폰·자외선에 지쳐가는 눈.. '황반'을 지켜라 불씨 54 2019-07-11
스마트폰·자외선에 지쳐가는 눈.. '황반'을 지켜라 한희준 헬스조선 기자   황반, 루테인·지아잔틴으로 구성 나이 들수록 밀도 낮아져 시력 저하 녹황색 채소·달걀 노른자·건기식 섭취를   눈 건강을 위해 루테인·지아잔틴을 섭취하면 좋다. / 신지호 헬스조선...  
» 행복 100세 프로젝트 불씨 66 2019-07-10
행복 100세 프로젝트 입력 2019.07.05. 03:06   [조선일보 100년, 3대 건강 캠페인]   2025년이면 65세 이상 인구가 20%를 넘어선다. 늘어난 고령자가 요양원에 누워, 병원 신세만 진다면 우리 사회는 어떻게 될까. 조선일보는 2020년 창간 100주년을 맞아 움...  
1363 "심장 건강 생각한다면 유산소 운동보단 웨이트 트레이닝" <덴마크 연구팀> 불씨 73 2019-07-09
"심장 건강 생각한다면 유산소 운동보단 웨이트 트레이닝" <덴마크 연구팀> 김주리 입력 2019.07.08. 18:32   [한국경제TV 김주리 기자]   심장 건강엔 에어로빅 같은 유산소 운동보다 아령이나 바벨 들기 같은 웨이트 트레이닝이 효과적이라는 연구결과가 나...  
1362 소서 (小暑), 건강 관리에 효과적인 음식은? 불씨 82 2019-07-08
소서 (小暑), 건강 관리에 효과적인 음식은? 전아름 기자 입력 2019.07.05. 08:27   삼계탕·생맥산 원기 돋우고, 수박 등 제철과일은 손실된 수분 및 영양 보충에 효과   【베이비뉴스 전아름 기자】   하지(夏至) 와 대서(大暑) 사이에 있는 소서(小暑)는 '작...  
1361 더위 이겨내며 건강 지키는 방법 6 불씨 90 2019-07-07
더위 이겨내며 건강 지키는 방법 6 권순일 입력 2019.07.06. 14:15 [사진=Juanamari Gonzalez/shutterstock]     점점 더워지는 계절이다. 앞으로 무더위와 열대야가 기승을 부릴 것으로 전망된다. 이와 관련해 '푸드엔디티비닷컴' 등이 소개한 여름철 동안 숙...  
1360 중년은 걷기만? 노화예방 위해 근력운동이 왜 중요할까? 불씨 91 2019-07-06
중년은 걷기만? 노화예방 위해 근력운동이 왜 중요할까? 김용 입력 2019.07.05. 15:52 [근력운동은 다양한 노화방지 물질들의 생성을 돕는다]     오래 사는 것은 누구나 갖고 있는 기본 욕구다. 장수를 해도 치매나 병에 시달리지 않고 건강하게 오래 사는 '...  
1359 [오늘의 건강] 눈부신 햇살, 눈과 피부 보호하려면 불씨 92 2019-07-05
[오늘의 건강] 눈부신 햇살, 눈과 피부 보호하려면 이지원 입력 2019.07.02. 06:38   하늘 떠다니는 구름, 낮부터 걷히고 눈부신 햇살의 화창한 날씨. 아침 최저 15~21도, 낮 최고 26~33도. 미세먼지는 '보통'이지만 오후에 오존 농도 높다. 자외선은 매우매우...  
1358 일 잘하면서 건강도 지키는 비결 5 불씨 103 2019-07-04
일 잘하면서 건강도 지키는 비결 5 권순일 입력 2019.06.28. 09:01 [사진=Veres Production/shutterstock]     사무실에서 하루 종일 앉아서 시간을 보내는 건 노동 생산성은 향상시킬 수 있을지 모르지만 건강에는 적이다. 오랫동안 책상을 지키고 앉아 있는 ...  
1357 혈전이 무서운 이유 "피가 굳어 돌연사 유발 위험" 불씨 102 2019-07-03
혈전이 무서운 이유 "피가 굳어 돌연사 유발 위험" 김용 입력 2019.06.30. 15:21   [사진=solar22/shutterstock]     요즘 혈관 이상으로 고생하는 사람이 많다. 혈전이 혈관 속을 떠돌며 각종 질환을 일으키는 경우다. 운동 부족으로 피가 굳어 덩어리가 생긴...  
1356 엉덩이가 장수 열쇠.. 탄탄한 근육을 사수하라 불씨 101 2019-07-02
엉덩이가 장수 열쇠.. 탄탄한 근육을 사수하라 한희준 헬스조선 기자 입력 2019.07.01. 08:12 엉덩이 근육이 약하면 몸의 균형이 무너지면서 여러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사진=클립아트코리아     흔히 근육운동 하면 가슴, 팔, 복근을 가장 먼저 떠올리곤 한...  
1355 비타민 부족하면..얼굴에 나타나는 증상 5 불씨 104 2019-07-01
비타민 부족하면..얼굴에 나타나는 증상 5 권순일 입력 2019.06.30. 10:05 [사진=fizkes/gettyimagesbank]     균형 잡힌 식단과 활발한 신체활동 등 건강한 생활습관을 유지하면 따로 비타민 보충제를 먹지 않아도 몸에 필요한 비타민이 충분히 생성된다. 하...  
1354 "사람들, 매주 신용카드 1장 무게 '플라스틱 5g' 섭취" 불씨 151 2019-06-30
"사람들, 매주 신용카드 1장 무게 '플라스틱 5g' 섭취" 입력 2019.06.23. 08:04 신용카드 [AP] 허주 뉴캐슬대학 새 연구결과 발표 일상생활 속 5mm 미만 미세플라스틱 입자 섭취 음식, 식수, 공기, 섬유 등 다양하게 공급 식수, 조개류 통해 가장 많이 섭취   ...  
1353 이거 난데? 현실 속 나쁜 자세 6 #2 불씨 111 2019-06-29
이거 난데? 현실 속 나쁜 자세 6 #2 입력 2019.06.26. 11:36   곧고 바른 자세가 아름다운 몸과 건강을 모두 불러올 수 있다는 사실! 우리가 흔히 하는 현실 속 프로 나쁜 자세들과 해결책을 알아봤다.     나 쁜 자 세 4 고 개 숙인 채 스마트폰 사용하기 목...  
1352 이거 난데? 현실 속 나쁜 자세 6 #1 불씨 110 2019-06-28
이거 난데? 현실 속 나쁜 자세 6 #1 입력 2019.06.26. 11:35 곧고 바른 자세가 아름다운 몸과 건강을 모두 불러올 수 있다는 사실! 우리가 흔히 하는 현실 속 프로 나쁜 자세들과 해결책을 알아봤다.     나 쁜 자 세 1  엎드려 자기 책상이나 침대에 자주 엎...  
1351 "생활환경 곳곳에 화학물질이.." 얼마나 알고 있나요? 불씨 104 2019-06-27
"생활환경 곳곳에 화학물질이.." 얼마나 알고 있나요? 김윤정 기자 입력 2019.06.26. 16:47   강상욱 교수, 생활화학제품 불안을 해결하기 위한 특강 개최   【베이비뉴스 김윤정 기자】   지난 2011년 가습기살균제 피해사고가 일어났고, 2017년에는 살충제 ...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