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건강과생활

중년은 걷기만? 노화예방 위해 근력운동이 왜 중요할까?

김용 입력 2019.07.05. 15:52

[근력운동은 다양한 노화방지 물질들의 생성을 돕는다]

 

 

오래 사는 것은 누구나 갖고 있는 기본 욕구다. 장수를 해도 치매나 병에 시달리지 않고 건강하게 오래 사는 '건강 수명'이 최대 관건이다.

 

중년이 되면 '노화'에 대해 관심을 가진다. 피부는 물론 신체 장기의 노화를 예방하는 게 건강 수명의 지름길이다. 이를 위해서는 음식 섭취나 운동, 정신적 안정이 필요하다. 암이나 치매 예방을 위해 정기적인 건강 검진도 중요하다.

 

노화방지를 위해 왜 운동이 중요할까? 운동을 하면 우리 몸의 세포를 보호하고 새로운 세포의 생성을 촉진시킨다. 손상된 세포가 있다면 신속하게 복구해준다. 암은 세포가 손상되면서 싹이 트게 되는데, 운동을 통해 암세포가 활성화하는 것을 막을 수 있다.

 

노화방지 운동요법에는 유산소 운동, 근력 운동, 유연성 운동이 있다.

 

유산소 운동은 빨리걷기 등 숨이 차오르는 운동을 통해 칼로리를 소모하고 산소를 근육으로 전달해주는 심폐기능의 향상에 도움을 준다.

 

근력 운동은 역도처럼 무거운 것을 들어 올리는 운동이다. 근육량을 늘려주고 근육의 탄력성과 인대의 활성화에 기여한다. 다양한 노화방지 물질들의 생성을 돕는 것도 중요한 기능이다.

 

유연성 운동은 스트레칭이 대표적이다. 나이 증가에 따른 근육 섬유의 단축, 결체조직의 탄력성 감소 등을 늦춰준다. 인대 및 관절 조직의 유연성을 향상시켜 부상을 방지해 몸을 보호한다.

 

조비룡 서울대학교병원 교수(가정의학과)는 "노쇠를 예방하거나 치료하기 위해서는 의학적인 기술만 가지고는 어렵다"면서 "식사나 운동, 스트레스 관리 등 일상의 생활습관을 개선하는 노력이 필요하다"고 했다.

하지만 운동을 하는 사람은 갈수록 줄어들고 있다.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만 19세 이상 걷기 실천율은 2007년 45.7%에서 2016년 39.6%로 6.1%p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걷기 실천율은 최근 1주일 동안 걷기를 1회 10분 이상, 1일 총 30분 이상, 주 5일 이상 실천한 분율을 말한다.

 

근력운동 실천율은 2007년 22.0%에서 2016년 20.9%로 1.1%p 줄어 10명 중 2명만이 근력운동을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근력운동 실천율은 최근 1주일 동안 팔굽혀펴기, 윗몸 일으키기, 아령, 역기, 철봉 등의 근력운동을 2일 이상 실천한 분율을 의미한다.

 

중년 이상은 근력 운동을 할 때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운동을 하면 혈압이 오르는데, 특히 무거운 기구를 드는 근력 운동은 혈압을 급격하게 상승시킨다. 고혈압 환자는 급격한 근력 운동 대신에 가볍게 계단 오르기를 하는 등 무리가 가지 않는 신체활동이 필요하다. 운동과 함께 담배를 끊고 지방, 육류, 고열량 식품, 술 등을 절제하고 통곡류, 콩류, 과일, 채소를 자주 먹으면 노화 예방에 큰 도움이 된다.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출처: https://news.v.daum.net/v/20190705155245876

조회 수 :
91
등록일 :
2019.07.06
09:29:28
엮인글 :
게시글 주소 :
http://www.hfire.or.kr/176244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1370 고기도 좀 먹고..뇌 건강에 좋은 식습관 4 new 불씨 9 2019-07-16
고기도 좀 먹고..뇌 건강에 좋은 식습관 4 권순일 입력 2019.07.15. 09:05 [사진=Syda Productions/shutterstock]     오늘날 건강을 위한 식습관은 엄격한 채식주의에서부터 저지방이나 저탄수화물 식사 등 다양하다. 개별적인 장점은 제쳐놓고, 이들에 공통...  
1369 잠들기 30분 전, 물 한 잔 마시면 일어나는 변화 불씨 19 2019-07-15
잠들기 30분 전, 물 한 잔 마시면 일어나는 변화 한희준 헬스조선 기자 입력 2019.07.11. 17:56 클립아트코리아     자다가 소변을 보는 야뇨증이 있는 경우가 아니라면 잠들기 한 시간~30분 전 쯤에 물 한 잔을 마셔보자.   잠을 자는 동안에는 우리도 모르는...  
1368 오래 앉아 있기 VS 서 있기..건강에 미치는 영향 불씨 26 2019-07-14
오래 앉아 있기 VS 서 있기..건강에 미치는 영향 권순일 입력 2019.07.13. 15:05 [사진=Elnur/shutterstock]     어떤 자세든지 오랜 시간을 같은 자세로 있다 보면 신체에 탈이 나기 마련이다. 그렇다면 오래 앉아있는 것과 오래 서 있는 것은 건강에 어떤 영...  
1367 설탕 든 음료, 발암 위험 높인다 (연구) 불씨 34 2019-07-13
설탕 든 음료, 발암 위험 높인다 (연구) 문세영 입력 2019.07.11. 17:27 [사진=Grzejnik/shutterstock]     과일 주스를 포함해 설탕이 들어 있는 음료를 많이 마시는 사람은 암에 걸릴 위험이 크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프랑스 소르본 대학교 연구진은 평...  
1366 밥 먹을 때, 물 마시는 게 좋을까? 마시지 말아야 할까? 불씨 44 2019-07-12
밥 먹을 때, 물 마시는 게 좋을까? 마시지 말아야 할까? 한희준 헬스조선 기자 입력 2019.07.08. 16:26   클립아트코리아   물은 많이 먹어야 할 때가 있고, 적게 마셔야 할 때도 있다. 올바른 물 섭취 방법을 알아보자.   ◇설사한다면 설사를 하면 수분을 잃...  
1365 스마트폰·자외선에 지쳐가는 눈.. '황반'을 지켜라 불씨 54 2019-07-11
스마트폰·자외선에 지쳐가는 눈.. '황반'을 지켜라 한희준 헬스조선 기자   황반, 루테인·지아잔틴으로 구성 나이 들수록 밀도 낮아져 시력 저하 녹황색 채소·달걀 노른자·건기식 섭취를   눈 건강을 위해 루테인·지아잔틴을 섭취하면 좋다. / 신지호 헬스조선...  
1364 행복 100세 프로젝트 불씨 66 2019-07-10
행복 100세 프로젝트 입력 2019.07.05. 03:06   [조선일보 100년, 3대 건강 캠페인]   2025년이면 65세 이상 인구가 20%를 넘어선다. 늘어난 고령자가 요양원에 누워, 병원 신세만 진다면 우리 사회는 어떻게 될까. 조선일보는 2020년 창간 100주년을 맞아 움...  
1363 "심장 건강 생각한다면 유산소 운동보단 웨이트 트레이닝" <덴마크 연구팀> 불씨 73 2019-07-09
"심장 건강 생각한다면 유산소 운동보단 웨이트 트레이닝" <덴마크 연구팀> 김주리 입력 2019.07.08. 18:32   [한국경제TV 김주리 기자]   심장 건강엔 에어로빅 같은 유산소 운동보다 아령이나 바벨 들기 같은 웨이트 트레이닝이 효과적이라는 연구결과가 나...  
1362 소서 (小暑), 건강 관리에 효과적인 음식은? 불씨 82 2019-07-08
소서 (小暑), 건강 관리에 효과적인 음식은? 전아름 기자 입력 2019.07.05. 08:27   삼계탕·생맥산 원기 돋우고, 수박 등 제철과일은 손실된 수분 및 영양 보충에 효과   【베이비뉴스 전아름 기자】   하지(夏至) 와 대서(大暑) 사이에 있는 소서(小暑)는 '작...  
1361 더위 이겨내며 건강 지키는 방법 6 불씨 90 2019-07-07
더위 이겨내며 건강 지키는 방법 6 권순일 입력 2019.07.06. 14:15 [사진=Juanamari Gonzalez/shutterstock]     점점 더워지는 계절이다. 앞으로 무더위와 열대야가 기승을 부릴 것으로 전망된다. 이와 관련해 '푸드엔디티비닷컴' 등이 소개한 여름철 동안 숙...  
» 중년은 걷기만? 노화예방 위해 근력운동이 왜 중요할까? 불씨 91 2019-07-06
중년은 걷기만? 노화예방 위해 근력운동이 왜 중요할까? 김용 입력 2019.07.05. 15:52 [근력운동은 다양한 노화방지 물질들의 생성을 돕는다]     오래 사는 것은 누구나 갖고 있는 기본 욕구다. 장수를 해도 치매나 병에 시달리지 않고 건강하게 오래 사는 '...  
1359 [오늘의 건강] 눈부신 햇살, 눈과 피부 보호하려면 불씨 92 2019-07-05
[오늘의 건강] 눈부신 햇살, 눈과 피부 보호하려면 이지원 입력 2019.07.02. 06:38   하늘 떠다니는 구름, 낮부터 걷히고 눈부신 햇살의 화창한 날씨. 아침 최저 15~21도, 낮 최고 26~33도. 미세먼지는 '보통'이지만 오후에 오존 농도 높다. 자외선은 매우매우...  
1358 일 잘하면서 건강도 지키는 비결 5 불씨 103 2019-07-04
일 잘하면서 건강도 지키는 비결 5 권순일 입력 2019.06.28. 09:01 [사진=Veres Production/shutterstock]     사무실에서 하루 종일 앉아서 시간을 보내는 건 노동 생산성은 향상시킬 수 있을지 모르지만 건강에는 적이다. 오랫동안 책상을 지키고 앉아 있는 ...  
1357 혈전이 무서운 이유 "피가 굳어 돌연사 유발 위험" 불씨 102 2019-07-03
혈전이 무서운 이유 "피가 굳어 돌연사 유발 위험" 김용 입력 2019.06.30. 15:21   [사진=solar22/shutterstock]     요즘 혈관 이상으로 고생하는 사람이 많다. 혈전이 혈관 속을 떠돌며 각종 질환을 일으키는 경우다. 운동 부족으로 피가 굳어 덩어리가 생긴...  
1356 엉덩이가 장수 열쇠.. 탄탄한 근육을 사수하라 불씨 101 2019-07-02
엉덩이가 장수 열쇠.. 탄탄한 근육을 사수하라 한희준 헬스조선 기자 입력 2019.07.01. 08:12 엉덩이 근육이 약하면 몸의 균형이 무너지면서 여러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사진=클립아트코리아     흔히 근육운동 하면 가슴, 팔, 복근을 가장 먼저 떠올리곤 한...  
1355 비타민 부족하면..얼굴에 나타나는 증상 5 불씨 104 2019-07-01
비타민 부족하면..얼굴에 나타나는 증상 5 권순일 입력 2019.06.30. 10:05 [사진=fizkes/gettyimagesbank]     균형 잡힌 식단과 활발한 신체활동 등 건강한 생활습관을 유지하면 따로 비타민 보충제를 먹지 않아도 몸에 필요한 비타민이 충분히 생성된다. 하...  
1354 "사람들, 매주 신용카드 1장 무게 '플라스틱 5g' 섭취" 불씨 150 2019-06-30
"사람들, 매주 신용카드 1장 무게 '플라스틱 5g' 섭취" 입력 2019.06.23. 08:04 신용카드 [AP] 허주 뉴캐슬대학 새 연구결과 발표 일상생활 속 5mm 미만 미세플라스틱 입자 섭취 음식, 식수, 공기, 섬유 등 다양하게 공급 식수, 조개류 통해 가장 많이 섭취   ...  
1353 이거 난데? 현실 속 나쁜 자세 6 #2 불씨 111 2019-06-29
이거 난데? 현실 속 나쁜 자세 6 #2 입력 2019.06.26. 11:36   곧고 바른 자세가 아름다운 몸과 건강을 모두 불러올 수 있다는 사실! 우리가 흔히 하는 현실 속 프로 나쁜 자세들과 해결책을 알아봤다.     나 쁜 자 세 4 고 개 숙인 채 스마트폰 사용하기 목...  
1352 이거 난데? 현실 속 나쁜 자세 6 #1 불씨 110 2019-06-28
이거 난데? 현실 속 나쁜 자세 6 #1 입력 2019.06.26. 11:35 곧고 바른 자세가 아름다운 몸과 건강을 모두 불러올 수 있다는 사실! 우리가 흔히 하는 현실 속 프로 나쁜 자세들과 해결책을 알아봤다.     나 쁜 자 세 1  엎드려 자기 책상이나 침대에 자주 엎...  
1351 "생활환경 곳곳에 화학물질이.." 얼마나 알고 있나요? 불씨 104 2019-06-27
"생활환경 곳곳에 화학물질이.." 얼마나 알고 있나요? 김윤정 기자 입력 2019.06.26. 16:47   강상욱 교수, 생활화학제품 불안을 해결하기 위한 특강 개최   【베이비뉴스 김윤정 기자】   지난 2011년 가습기살균제 피해사고가 일어났고, 2017년에는 살충제 ...  
위로